DA-Arts 공연예술 홈 > 공연예술 > 틱,틱...붐!
틱,틱...붐!
틱,틱...붐!(tick,tick...BOOM!) - 폭발하는 젊음을 노래하는 락 뮤지컬
공연단체 (주)신시뮤지컬컴퍼니
공연장소 아르코예술극장
장소상세 대극장
장소상세 대극장
장소상세 대극장
공연날짜 2007.12.7 ~ 2007.12.30
장르 뮤지컬
연출 심재찬
출연 이건명, 배해선, 김형묵
제작진 박칼린, 하성옥, 진용남, 홍승욱, 김유선, 박혜선 외 14 명 더보기
행사명 (2007) 아르코예술극장 송년프로그램
작성자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예술자료원

공연설명

조나단(Jonthan/Jon)은 자신이 만든 뮤지컬을 공연하고 싶어하는 가난한 예술가이다. 그러나 현실적인 상황은 그를 계속 어렵고 고통스럽게 할 뿐이다. 여자 친구인 수잔(Susan)은 존(Jon)과 함께 뉴욕을 떠나 가정을 꾸리길 원한다. 그러나 Jon은 Susan에게 어떤 확실한 대답도 해 줄 수 없다. 예전에 배우였던 룸메이트 친구 마이클(Michael)은 예술가의 길을 포기하고 현실과 타협하여 매디슨(Madison)가에서 엄청난 돈을 벌어들인다. 그의 새로 산 자동차 BMW와 다운타운에 자리한 새 아파트를 구경하고 나서 존은 더욱 비참함을 느끼고 갈등 하게 된다.

존은 벌써 5년째 소호(Soho)에서 식당 웨이터로 일하며 까다로운 손님들 시중 드는 일에 진저리를 치고 있지만 (마이클과 수잔이 다양한 손님들의 다역으로 분함), 예술가로서의 희망을 접지 못하고 계속 소호에서의 어려운 생활을 견디며 작품 쓰는 일에 몰두한다. 수잔과 존은 지겨운 현실에 지쳐가고 코믹하기까지 한 의미 없는 말다툼을 자주 벌이게 된다. 마이클의 조언에 따라 참여하게 된 세미나에서 조차 잘난 척 하는 비즈니스 우먼(수잔이 전혀 색다를 성격의 여성을 연기)에게 바보취급을 당하고 사회의 낙오자가 된 듯한 좌절을 느끼게 된다.

모든 것이 불안하기만 한 존은 더욱 자신의 작품에만 강렬하게 집착한다. 그의 작품 슈퍼비아(Superbia)의 완성이 목전에 다가와 워크샵 공연이 무대에 올려지게 되고 곧 그의 30살을 맞는 생일이 그를 기다리고 있다. 워크샵의 성공과 함께 서른 살 이후의 새로운 삶을 바라는 존은 그 긴장과 두려움으로 날카로운 신경과민 증상을 보이고 시계추 같은 '틱틱...(tick,tick...)' 소리의 환청으로 고통스러운 나날을 보내게 된다. 불안감과 신경과민으로 시달리는 존과 새로운 직장을 얻어 곧 떠나게 되는 수잔의 갈등은 골이 깊어 가고, 설상가상으로, 한 가닥 희망이었던 제작자가 자신의 워크샵 공연이 끝나고 일찍 나가버린 사실을 알게 된다. 좌절감을 느껴 찾아간 마이클로 부터는 병에 걸려 오래 살수 없다는 뜻밖에 소식을 듣는다. 절망감과 비통함에 잠겨 방황하던 존은 이제는 어떤 희망도 찾을 수 없이, 의미 없는 30살 생일을 맞는다.

그러나 생일파티를 하는 도중 제작자로부터 작품에 투자하겠다는 전화가 걸려 오고, 꿈을 쫓는 젊은이의 용기와 새로운 희망의 기쁨을 노래한다. 좌절보다 더 큰 희망은 고통과 괴로움의 소리를 잠재울 수 있게 되었다. 한 젊은 예술가의 좌절과 희망은 결국 우리시대, 바로 우리 자신의 이야기이다.

출연진

이건명(조나단), 배해선(수잔), 김형묵(마이클)

제작진

박칼린(음악감독), 하성옥(무대), 진용남(조명), 홍승욱(음향), 김유선(분장), 박혜선(조연출/무대감독), Auburn, David(대본), 박명성(프로듀서), 오민영(음악조감독), 황현정(안무), 스테이지(무대제작), 주거환(조명오퍼레이터), 임수연(조명팔로우), 주진규(조명팔로우), 메트로(악기대여), 배형우(음향오퍼레이터), 복길화(RF엔지니어), 김유선(분장), 신시뮤지컬컴퍼니(제작), 모아엔터테인먼트(기획)

틱,틱...붐! 콘텐츠

틱,틱...붐! 아카이브 현황
  • 이미지 자료 : 1건
  • 영상자료 : 2건
  • 음원자료 : 0건
  • 문서자료 : 0건

인기자료

인기자료
틱,틱...붐!
(2007)틱,_틱___붐!(2007_아르코예술극장_송년프로그램)(미리보기)_dvd4285
영상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예술자료원
생성일 : 2019-2-7
이전 1/2 다음

footer

서울시 서초구 남부순환로 2406 예술의전당 한가람디자인미술관 3층
TEL : 02-760-4750 / E-MAIL : artsarchive@arko.or.kr 이용약관 / E-MAIL 무단수집거부

qr코드 한국예술디지털아카이브 모바일사이트 이동 http://www.daarts.or.kr/index.jsp?browse=mobile